주방 안 화재지킴이! K급 소화기

발행일 2019-03-26 16:07:34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전선욱 경산소방서 예방안전과 예방총괄주임

K급 소화기? 생소하다. 어디에 쓰는 소화기일까?

대부분의 사람들이 알고 있는 소화기는 A·B·C급 화재에 효과적인 분말소화기일 것이다.

A급 화재는 일반화재로 연소 후 재가 남는 나무, 종이, 섬유 등의 일반 가연물 화재를 말하고 B급 화재는 유류화재로 석유, LPG, LNG 등 가스에 의한 화재다.

C급 화재는 전기화재로 전기스파크, 단락, 과부하 등 전기에너지에 의한 화재를 의미한다.

그렇다면 K급은 무엇일까? K급 소화기란 주방을 뜻하는 영어 단어인 Kitchen의 앞글자를 따 주방에서 동식물유를 취급하는 조리기구에서 일어나는 화재를 진압하기 위한 소화기이다.

주방에서의 화재는 대부분 음식 조리를 하면서 발생하는데 식용유의 경우 끓는 점이 발화점보다 높아 불꽃을 제거해도 다시 불이 붙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일반 분말소화기로는 화재진압이 어렵다.

K급 소화기는 비누처럼 화재표면에 막을 형성해 재발화를 차단하기 때문에 식용유 화재에 효과적이다.

지난 2017년 6월 ‘소화기구 및 자동소화장치의 화재안전기준(NFSC101)’이 개정되어 다중이용업소의 주방에는 K급 소화기를 비치해야 한다.

면적 25㎡ 미만에는 K급 소화기 1대를 설치하고 25㎡ 이상 주방에는 K급소화기 1대와 초과하는 25㎡마다 분말소화기를 추가로 설치해야 한다.

화기를 자주 취급하는 주방에서의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K급 소화기를 꼭 비치하고 화재위험요인을 항상 염두에 두어 경계를 늦추지 않는다면 안전한 주방, 안전한 셰프가 될 것이다.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