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경일대, 재학생 전원에게 깜짝 책 선물

정현태 총장이 직접 고른 '글로벌 에티켓' 관련 서적 배송

재학생들에게 배송될 책과 함께 학위수여식에 참석하지 못한 졸업생들에게 전달할 학위증을 포장하고 있는 경일대 직원들
경일대학교(총장 정현태)가 신입생을 포함한 재학생 전원에게 총장이 직접 고른 책을 깜짝 선물해 화제다.

학생들의 가정으로 직접 배송되는 책에는 정 총장이 “세계를 무대로 당당하게 자신의 꿈을 펼쳐나가는 학생들을 항상 응원한다”는 격려의 메시지도 함께 동봉됐다는 게 학교 측의 설명이다.

배송된 책은 ‘이문화의 이해와 글로벌 에티켓’으로 다문화 사회에 발맞춰 외국문화와 매너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책으로 정 총장이 직접 골랐다는 후문이다.

디지털미디어디자인학과 4학년 이제윤 씨는 “코로나19로 1년 넘게 학교생활을 제대로 즐기지 못해 아쉬웠는데, 학교로부터 생각지도 못한 책 선물이 받아 행복했다”며 “다양한 국가의 다양한 문화를 이해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했다.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